최종편집 2017.10.11 수요일
> 뉴스 > 뉴스 > 아시아
       
[백일장 수상작①] 운문 대상: ‘할머니 마음’
김지원(방글라데시 AISD국제학교 중학교 1학년)
2017년 10월 10일 (화) 06:05:36 김지원(방글라데시 AISD국제학교 중학교 1학년 kim.kc4235@gmail.com

본지가 세계한인작가연합(회장 안혜숙), 대한민국독도사랑협회(회장 안청락)과 공동주최한 ‘2017 세계청소년한글백일장’에는 24개국 169명이 응모해왔다. 백일장 수상작품들을 차례로 소개한다.<편집자>

할머니 마음

                                   김지원(방글라데시 AISD국제학교 중학교 1학년)

집 문을 열자마자 코끝을 간질이는
익숙한 청국장 냄새
오호 “왔냐? 우리 이쁜 것”

손녀 딸 뭐 더 먹이시려고
오늘도 이것저것 꺼내시는 할머니의 분주한 마음

손녀 딸 걱정 말라고
“괜찮다, 괜찮다” 하시는 게 할머니 마음

손녀 딸 뭐 하나 더 챙겨 주시려고
허름한 주머니 주름진 손으로
만원짜리 꼬옥 쥐어 주시는 할머니 마음

그리고선 저 멀리 골목길,
보이지 않을 때까지 손녀 딸 떠나는 뒷모습 바라보시며

늘 젖은 눈으로 기도 하시는 우리 할머니 마음

*수상자는 다음 작품도 응모해왔다. 수상작은 아니지만,  수상자의 응모작품이어서 소개를 한다.

초가을 저녁

                                             김지원(방글라데시 AISD국제학교 중학교 1학년)

하루종일 지치지 않던 뜨거운 태양 빛

연분홍색 구름 뒤로 소리 없이 사르륵 사라지면
약속한 듯,

어디선가 들려오는 정겨운 풀벌레 소리
“츠르르르” “츠르르르”

오늘따라 너무도 환한 보름달

아빠의 활짝 웃으시는 넉넉한 미소만큼
오늘 밤도 참
포근하게

온 세상을 위로하듯 비추네

그래서 초가을 저녁은
그윽한 밤 향기와 어우러지는
축복의 통로

     관련기사
· '2017 세계청소년한글백일장'에 24개국 168명이 응모· [칼럼] 해외한인사회가 문학적으로도 풍성해져야
· '2017 세계청소년한글백일장'에 41명 입상· [백일장 수상작①] 운문 대상: ‘할머니 마음’
ⓒ 월드코리안뉴스(http://www.worldkorean.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칼럼] 해외한인사회가 문학적으로...
동경민단 창립 70주년 기념행사로 동경을 찾았을 때 일본은 이시구로 ...
[월드코리안 문단] 애프터서비스
아이들이 불쑥 호박범벅이 먹고 싶단다. ‘그래! 호박이 있었지.’ 지...
세종대왕 태어난 곳, 국민관광지로...
[정원산책] 늦여름 연꽃과 목백일...
[월드코리안 문단] 코스모스
[Essay Garden] 무서운...
[월드코리안 문단] 돼지 잡는 날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제휴언론사 소개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5510) 서울시 송파구 신천동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1214호 | Tel 070-7803-5353 / 02-6160-5353 | Fax 070-4009-2903
은행계좌: KB 468037-01-014668 (예금주: 월드코리안신문(주))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51941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다10036 | 발행인, 편집인: 이종환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석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완규
Copyright 2009 월드코리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k@worldkorean.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