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10.11 수요일
> 뉴스 > 뉴스 > 오세아니아
       
토마토 씨앗 몰래 들여온 한국여성, 뉴질랜드서 추방당해
2017년 06월 06일 (화) 05:42:03 오클랜드=이혜원 해외기자 dianenz@hotmail.com

6월2일 뉴질랜드 국제공항에서 한국인 여행자가 입국거부를 당하고 추방당하는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됐다. 남편과 오클랜드 공항에 도착한 이 여성은 뉴질랜드 1차 산업자원부(MPI)의 검역 보안 검사자를 속이고 토마토 씨앗을 밀반입하려다 적발됐다.

작은 상자의 뚜껑 안쪽 페이퍼 티슈에 있었던 수하물 검색 중 발견됐다. 검역을 담당하는 뉴질랜드 1차 산업부 직원과 뉴질랜드 이민성의 담당자는 여행객의 이러한 행위가 뉴질랜드의 농업과 자연환경에 심각한 위해를 가할 수 있는 행동으로 보고 논의 끝에 추방을 결정했다. 이 여성은 공항에서 하룻밤을 지낸 후 바로 다음 편 비행기로 강제출국 조치를 당했다.

뉴질랜드 1차 산업부 매니저인 크레이그 휴즈(Craig Hughes)씨는 “이 여성이 오클랜드에 사는 그녀의 딸의 가든에 이 씨앗을 심으려고 했었다는 사실을 시인했다”고 전했다. 크레이그 휴즈씨는 또 “이번 범죄는 뉴질랜드 토마토 재배자들에게 치명적인 질병이나 해충을 발생시킬 수 있는 물건을 의도적으로 반입하려 했던 사건”이라고 설명했다.

뉴질랜드는 자연에 유해한 해충 및 질병의 유입을 막기 위해 뉴질랜드 입국 심사를 매우 엄격히 하고 있으며 필요한 생물학적 검역 등의 안전 조치를 취하고 있다. 또 승객 도착 카드에 뉴질랜드가 ‘위험 물품’으로 정하고 반입을 금지하는 물품들을 세관에 신고하도록 규정했다.

반입 물품을 기록한 후 세관 직원의 검사를 받는다면 통과가 가능하기도 하다. 그러나 일부 품목은 반입이 금지되어 세관에서 폐기된다. 만약 검역절차가 필요하다면 검사를 거쳐 반입이 될 수도 있다. 모든 절차는 검역담당자에 의해 결정된다. 만일 물품을 입고서에 기록하지 않고 적발 되는 경우는 그 에 상응하는 처벌을 받게 된다. 뉴질랜드에 가져온 모든 음식물, 심지어 가장 작은 양과 요리 재료도 신고해야한다.

<신고해야 하는 품목>
·모든 음식: 조리 한 것, 조리하지 않은 것, 신선한 것, 보존 한 것, 포장 한 것 또는 말린 것
·동물, 동물 제품: 육류, 유제품, 생선, 꿀, 벌 제품, 계란, 깃털, 조개, 생 모직, 가죽, 뼈 또는 곤충 포함
·식물이나 식물 제품: 과일, 꽃, 씨앗, 전구, 나무, 나무껍질, 잎, 견과류, 채소, 식물의 일부, 버섯, 지팡이, 대나무 또는 밀짚, 종교 제물이나 의약품 사용 포함
·동물 의약품, 생물학적 생물체, 토양 또는 물을 포함하는 기타 생물학적 물품으로 안전을 위협할 수 있는 물건
·원예, 양봉, 낚시, 수상 스포츠 또는 다이빙 활동을 포함하여 동물, 식물 또는 물과 함께 사용되는 장비
·신발, 텐트, 캠핑, 사냥, 하이킹, 골프 또는 스포츠 장비를 포함하여 옥외 또는 농사 활동에 사용 된 품목
·동물 용 제품과 장신구등, 살아있는 동물을 가져 올 경우는 사전 신고가 필요

ⓒ 월드코리안뉴스(http://www.worldkorean.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칼럼] 해외한인사회가 문학적으로...
동경민단 창립 70주년 기념행사로 동경을 찾았을 때 일본은 이시구로 ...
[월드코리안 문단] 애프터서비스
아이들이 불쑥 호박범벅이 먹고 싶단다. ‘그래! 호박이 있었지.’ 지...
세종대왕 태어난 곳, 국민관광지로...
[정원산책] 늦여름 연꽃과 목백일...
[월드코리안 문단] 코스모스
[Essay Garden] 무서운...
[월드코리안 문단] 돼지 잡는 날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제휴언론사 소개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5510) 서울시 송파구 신천동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1214호 | Tel 070-7803-5353 / 02-6160-5353 | Fax 070-4009-2903
은행계좌: KB 468037-01-014668 (예금주: 월드코리안신문(주))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51941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다10036 | 발행인, 편집인: 이종환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석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완규
Copyright 2009 월드코리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k@worldkorean.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