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10.11 수요일
> 뉴스 > 뉴스 > 중남미
       
아르헨 빨레르모 공원 ‘K-POP’ 열기로 후끈
2013년 11월 25일 (월) 14:21:22 부에노스아이레스=박채순 기자 wk@worldkorean.net
   
 

빨레르모 공원(Parque Palermo)은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부촌에 위치해 있다. 크고 작은 조각상들이 울창한 숲과 호수와 잘 어우러져 있어, 아르헨티나를 관광객들로부터 찬사를 받는 곳이다. 주말과 휴일이면 많은 아르헨티나 사람들이 빨레르모 대자연 속에서 휴식을 취한다.

11월24일 일요일. 조용한 빨레르모 공원이 음악 소리로 들썩였다. 이날 12시부터 오후 5시반까지 빨레르모 공원에서 K-POP 공연이 열렸던 것. 현재 아르헨티나는 30여도를 오르내리는 초여름 날씨다. 그럼에도 한국 팬들의 사진과 배지를 부착한 약 500명의 K-POP 팬들이 공원에 모였고, 이들은 더위를 마다하지 않고 춤을 추고 노래를 불렀다. 아르헨티나에서 11~12월은 야외활동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인 계절이다.

“아르헨티나에는 한류 팬클럽 100개가 넘게 있습니다.” 빨레르모 공원을 찾았을 때, 한류팬 클럽 대표인 루드 밀라 메이란은 이렇게 설명했다. 1만2천여명의 팬들이 한국문화를 즐긴다는 게 루드 밀라씨의 얘기. 아르헨티나 한류 팬들은 주말이면 모여 한국문화에 대한 정보도 나눈다.

마침 이틀 뒤인 11월26일에는 아르헨티나한인회관에서 ‘아리랑 콘서트’가 열릴 예정이다. “몇 년째 실시해 오고 있는 한인청년들의 음악 콘테스트인 ‘아리랑 콘서트’가 올해부터 현지인 한류 팬들에게도 문호가 개방됩니다.” 팔레르모 공원을 찾은 한인 정연철씨는 “아리랑 콘서트가 현지인들에게 개방되면서 아르헨티나 현지인들의 참여도 늘 것”이라고 말한다. 올해 예심에는 80여개 한류팀이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예심을 통과하기 위해 한류팬들이 미리 손발을 맞추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아르헨티나인들이 음악과 춤만을 즐기기 위해 빨레르모 공원을 찾는 것은 아니다. “한국의 영화, 드라마, 문학, 게임 등 한국문화 전체에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K-POP 공연을 통해 자연스럽게 다른 정보도 얻을 수 있습니다.” 또 다른 K-POP 클럽 대표인 히메나 곤젤라스의 말. 한국의 전반적인 문화가 아르헨티나 청년들에게는 관심사가 되고 있다고 그는 강조했다.

   
 
   
 
   
 
   
 

부에노스아이레스=박채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월드코리안뉴스(http://www.worldkorean.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1)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박채순
(186.XXX.XXX.227)
2013-11-29 20:32:17
이 기사가 방문자 수가 많군요.
아르헨티나 K-POP 팬 클럽 페북에서 이 기사를 스페인어로 번역하고 링크를 걸었나 봅니다.
https://www.facebook.com/photo.php?fbid=715863778431430&set=a.225573124127167.65409.223624620988684&type=1
전체기사의견(1)

[칼럼] 해외한인사회가 문학적으로...
동경민단 창립 70주년 기념행사로 동경을 찾았을 때 일본은 이시구로 ...
[월드코리안 문단] 애프터서비스
아이들이 불쑥 호박범벅이 먹고 싶단다. ‘그래! 호박이 있었지.’ 지...
세종대왕 태어난 곳, 국민관광지로...
[정원산책] 늦여름 연꽃과 목백일...
[월드코리안 문단] 코스모스
[Essay Garden] 무서운...
[월드코리안 문단] 돼지 잡는 날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제휴언론사 소개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5510) 서울시 송파구 신천동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1214호 | Tel 070-7803-5353 / 02-6160-5353 | Fax 070-4009-2903
은행계좌: KB 468037-01-014668 (예금주: 월드코리안신문(주))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51941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다10036 | 발행인, 편집인: 이종환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석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완규
Copyright 2009 월드코리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k@worldkorean.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