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10.11 수요일
> 뉴스 > 뉴스 > 유럽
       
재독한인회, 천안함 폭침 1주년 추모식
3월5일 두이스부륵 재독한인회관에서 개최
2011년 03월 12일 (토) 22:33:17 [독일 두이스부륵=나남철특파원] wk@worldkorean.net

   
 
천안함 폭침 1주년에 즈음하여 재독한인총연합회(회장:최병호)가 3월5일 추모식을 가졌다. 거리상 많은 동포들이 참석하기 어려운 관계로 제92회 삼일절 기념행사를 계기로 독일 전역에서 참석한 동포들과 함께 추모식을 앞당겨 진행한 총연합회는 꽃샘 추위속에서도 먼저간 해군 장병들의 영혼을 달랬다. 천안함 폭침은 지난해 3월26일 북한에 의해 자행돼 46명의 우리군 장병들이 희생됐다.

사회자 윤순기 부회장의 진행에 따라 묵념과 최병호 회장의 인삿말,베트남참전전우회 이승직 회장의 추모사 순으로 이어졌다.최 회장은 '조국이 선진국 대열에 합류하고 있지만,아직도 남과 북이 갈라져 단일민족이라 칭할 수 없는 현실이 안타깝다'며'북한의 군사도발로 46명의 선량한 장병들이 희생된 것은 매우 부끄러운 일이며 다시는 이와같은 일이 없도록 3만5천 재독동포들을 대신하여 머리숙여 추모식을 거행한다'는 말로 인삿말에 대신했다.

이승직 회장은 추모사를 통해 2010년 3월26일 꽃다운 생을 마감한 46명의 장병들을 기리며 '핵무기로 전쟁준비를 하고 있는 북한을 맹렬히 비난함과 아울러 북한 동포들에게 세계의 추세를 알려주고 힘과 용기를 주며 남과 북이 편안하게 살 수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는 굳은 의지를 표명했다. [독일 두이스부륵=나남철 특파원]
 

ⓒ 월드코리안뉴스(http://www.worldkorean.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칼럼] 해외한인사회가 문학적으로...
동경민단 창립 70주년 기념행사로 동경을 찾았을 때 일본은 이시구로 ...
[월드코리안 문단] 애프터서비스
아이들이 불쑥 호박범벅이 먹고 싶단다. ‘그래! 호박이 있었지.’ 지...
세종대왕 태어난 곳, 국민관광지로...
[정원산책] 늦여름 연꽃과 목백일...
[월드코리안 문단] 코스모스
[Essay Garden] 무서운...
[월드코리안 문단] 돼지 잡는 날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제휴언론사 소개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5510) 서울시 송파구 신천동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1214호 | Tel 070-7803-5353 / 02-6160-5353 | Fax 070-4009-2903
은행계좌: KB 468037-01-014668 (예금주: 월드코리안신문(주))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51941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다10036 | 발행인, 편집인: 이종환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석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완규
Copyright 2009 월드코리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k@worldkorean.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