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10.11 수요일
> 뉴스 > 뉴스 > 중남미
       
아르헨티나의 K-POP 열기 현장
1천여명 한류팬 현장 찾아
2014년 11월 04일 (화) 14:44:40 부에노스아이레스=박채순 기자 wk@worldkorean.net
   
▲ 입추의 여지가 없는 현장

11월2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시내 한 복판인 San Jose 중학교에서 ‘아리랑 콘서트’가 열렸다. 교민단체 모임소리(대표 정연철)와 한류 커뮤니티 시아팝(XiahPop)이 공동으로 ‘서울에서의 하루’(Un dia en Seul)라는 부제가 붙은 이번 콘서트를 주관했고, 한국문화산업교류재단이 후원을 했다.

올해로 다섯 번째 개최된 행사였다. 150여개의 K-Pop 그룹 중 최종 관문을 통과한 28개 팀이 무대에 올랐다.

하루 종일 부에노스아이레스에 비가 내렸다. 개막시간이 오후 2시였지만, 입장료를 내고 온 팬들이 아침 9시부터 비를 맞으면서 긴 줄을 섰다. 아침 10시부터는 한국영화 상영, 탱고 무용수 유수정씨의 한국 전통무용 강좌, 우성 교수의 한글배우기, 서예 체험, 한복전시, 노래방 체험 등 코너가 진행됐다.

1층에는 먹 거리 장터, 한국 상품 판매 부스 등이 마련됐는데, 그야말로 한류 팬들이 서울에서 하루를 보내는 듯 했다.

고색창연한 산호세 학교 대강당에 600여 석의 좌석이 마련됐으나, 문화 체험과 야외에 마련한 여러 가지 활동 등에 참여한 인원은 1천명을 훨씬 넘긴 것으로 파악됐다.

재아르헨티나한인이민50주년행사준부위원회 백창기 위원장, 이민사편찬위원회 장영철 위원장, 이효성 아르헨티나한국학교 이사장, 민주평통 남미서부협의회 방종석 회장과 김성훈 총무, 이세윤 전 문인협회장, 유대운 십팔기 사범, 김혜숙 한국고전무용단원 등도 K-Pop 행사장을 찾았다.

특히 아르헨티나 현지에서 한국문화 보급과 교류에 정성을 쏟는 이정화 씨와 탱고 무용수 유수정 씨가 각각 현지인 남편들과 함께 나와서 현지인들에게 한국문화를 소개했다. K-Pop 대회에 한국팀 세 팀도 출연했는데, 멀리 지방 차코주에서 어머니와 함께 비행기를 타고 온 15세 Yoon Maria Sol은 열정적인 춤으로 장려상을 받았다.

최고상 수상자로는 댄스부분에 출전한 남녀 혼성팀 브레이킹 더 스테이지가 선정됐고, 이들은 상패와 상금 5천 페소를 받고 기쁨의 눈물을 쏟았다.

   
▲ 아침 일찍부터 입장을 기다리는 팬들
   
▲ 아리랑 콘서트에 참가한 선수들
   
▲ 최고상 수상 팀 '브레이킹 더 스테이지'
   
▲ 백창기 위원장과 이정화씨 부부 그리고 정연철 대표

부에노스아이레스=박채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월드코리안뉴스(http://www.worldkorean.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칼럼] 해외한인사회가 문학적으로...
동경민단 창립 70주년 기념행사로 동경을 찾았을 때 일본은 이시구로 ...
[월드코리안 문단] 애프터서비스
아이들이 불쑥 호박범벅이 먹고 싶단다. ‘그래! 호박이 있었지.’ 지...
세종대왕 태어난 곳, 국민관광지로...
[정원산책] 늦여름 연꽃과 목백일...
[월드코리안 문단] 코스모스
[Essay Garden] 무서운...
[월드코리안 문단] 돼지 잡는 날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제휴언론사 소개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5510) 서울시 송파구 신천동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1214호 | Tel 070-7803-5353 / 02-6160-5353 | Fax 070-4009-2903
은행계좌: KB 468037-01-014668 (예금주: 월드코리안신문(주))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51941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다10036 | 발행인, 편집인: 이종환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석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완규
Copyright 2009 월드코리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k@worldkorean.net